웹 프로그래머를 위한 HTTP 완벽 가이드 읽는 법

HTTP 완벽가이드는 이름 그대로 HTTP를 매우 자세히 다루고 있는 책이다. HTTP를 이해해야 하는 사람은
웹 프로그래머만은 아니므로, 이 책은 웹 프로그래머만을 위해 쓰여진 책이 아니다.
따라서 웹 프로그래머가 이 책의 내용을 모두 다 완전히 이해해야 하는 것은 아니며,
중요도가 장 마다 크게 다르다.

웹 프로그래머의 시간은 유한한데 반해 공부해야 할 내용은 어마어마하게 많으므로,
중요한 것만 읽고 안 읽어도 되는 부분은 그냥 넘어가자.

무엇을 읽고 무엇을 안 읽을 것인가

I. HTTP: 웹의 기초

Part I은 모두 읽는 것이 좋다. 기초가 튼튼해야 이후의 내용을 잘 이해할 수 있다.

1장 “HTTP 개관”은 HTTP에 대해 개략적으로 설명해주므로, 이후의 내용들을
이해하는데 도움이 된다.

2장 “URL과 리소스”와 3장 “HTTP 메시지”는 반드시 읽어야 한다. 이 장들을 읽지
않으면 이후 내용들도 이해하기 어렵다. 특히 3장은 이름대로 HTTP 그 자체를
설명하는 장이다.

4장 “커넥션 관리”도 읽는 것이 좋다. HTTP 기저에서 TCP가 어떻게 동작하는지
설명한다. 읽고 나면 HTTP가 왜 느린지 이해할 수 있게 될 것이다.

II. HTTP 아키텍처

Part II는 유용한 내용이 많다. 특히 5장이 가장 중요하고 그 다음은 7장이 유용하다.

5장 “웹 서버”는 웹 서버가 어떻게 동작하는지 설명한다. 웹 프로그래머라면 반드시
이해해야 할 것이다.

6장 “프락시”도 읽는 것이 좋다. 프락시에 대한 이야기는 이후에도 계속 나오게
된다. 또한 네트워크 엔지니어들과 대화하려면 프락시 정도는 이해하는 것이 좋다.

7장 “캐시”도 읽어 두자. 제목은 캐시지만 캐시 뿐 아니라 조건부 요청(304로
응답하는 그거)도 다룬다. 웹 프로그래머라면 반드시 써먹게 될 것이다. 15장에서도
같은 내용을 다루기는 하지만 7장이 더 자세하다.

8장 “통합점: 게이트웨이, 터널, 릴레이”는 꼭 읽어야 하는 건 아니다. 나중에
궁금해지면 읽어도 별 상관은 없다.

9장 “웹 로봇”은 로봇이나 검색엔진에 관심이 있다면 읽어보자. 웹 서비스를
운영하게 된다면 웹 로봇이 무슨 원리와 규칙으로 동작하는지 궁금해질 것이다. 혹은 그냥 웹에 대한 교양이라는 느낌으로 읽어도 좋다.

10장 “HTTP/2.0″는 HTTP/2가 궁금하다면 읽어보자. HTTP/2의 목적은 성능 개선이니, HTTP/1이 느린 것이 불만인 사람도 읽어보자. HTTP/2가 완성되기 전에 쓴
것이긴 하지만 최신 명세와 크게 다른 점은 없을 것이다.

III. 식별, 인가, 보안

Part III는 13장 빼고는 대체로 유용하다.

11장 “클라이언트 식별과 쿠키”를 읽으면 쿠키에 대해 올바르게 이해할 수 있게 된다.

12장 “기본 인증”도 읽으면 좋다. 기본 인증(Basic Authentication)은 여전히 종종
쓰이기 때문이다. 그리고 매우 쉬워서 읽기도 좋다.

13장 “다이제스트 인증”은 읽을 필요가 없다. 다이제스트 인증 쓰는 것은 거의 본
일이 없다. 이걸 공부해도 써 먹을 일은 아마 없을 것이다. 심지어 내용도 복잡해서
읽어도 이해가 잘 안된다. 여럿이 같이 스터디 중이라면 이 장은 그냥 제끼자.

14장 “보안 HTTP”은 HTTPS를 다루고 있다. 읽는 것이 좋다. 몰라도 HTTPS를 쓸 수는
있겠지만, 왜 HTTPS가 안전한지 이해하고 싶다면 읽는 것이 좋다.

IV. 엔터티, 인코딩, 국제화

파트 I가 HTTP에 대한 기본적인 이해를 위해 필요했다면, 파트 IV는 HTTP를 제대로
쓰기 위해서 필요하다. 여기서 다루는 내용들은 대체로 웹 서버나 웹 프레임워크가
알아서 처리해주지 않아서 웹 프로그래머가 이해해야 하는 것들이 많다. 가급적 모두
읽도록 하자.

그 중에서도 16장 “국제화”에서 다루는 내용은 비단 웹 프로그래밍이나 HTTP에만
적용되는 내용이 아니라 다국어를 다루는 모든 프로그래머가 알아야 할 내용이므로 활용 범위가 매우 넓다.

V. 콘텐츠 발행 및 배포

이 파트의 내용은 선택적으로 필요에 따라 읽으면 된다. 스터디를 하고 있다면 이
파트 전체를 생략해도 괜찮다.

18장 “웹 호스팅”은 웹 서비스 운영을 시작하게 되면 그때 읽어도 무방하다.

19장 “배포 시스템”은 FrontPage와 WebDAV을 다루는데, 지금 FrontPage나 WebDAV을 쓸 일이 없다면 읽지
않아도 무방하다.

20장 “리다이렉션과 부하 균형”은 앞부분만 좀 읽고 넘어가도 된다. 이 장에서
다루고 있는 캐시 배열 라우팅 프로토콜 같은 거 나는 써본 일이 없다. 혹시
네트워크 엔지니어 역할까지 겸하고 있다면 알 필요가 있을지도 모르겠는데, 나는
그런 경험을 해 본 일이 없어서 잘 모르겠다.

21장 “로깅과 사용추적”도 역시 필요에 따라 읽으면 된다. 로그 포맷에 대한 내용은
사용하고 있는 웹 서버의 매뉴얼을 읽어도 충분할 것이고, 사용 추적은 필요하지
않을 수도 있다.

VI. 부록

부록은 대체로 HTTP 명세나 IANA 웹사이트 등에서 찾아볼 수 있는 것들이다. 책이
두꺼워서 들고다니기 무겁다면 잘라내도 좋다. 그냥 인터넷에서 찾아봐도 된다.

세줄 요약

매우 바쁘다면 1-3장만 읽자. 그 정도만 읽어도 큰 도움이 된다.

조금 바쁘다면 1-5, 7, 11, 12, 14, 15, 16, 17장을 읽자.

13, 19장은 관심있는 사람만 읽자.

Advertisements

웹 프로그래머를 위한 HTTP 완벽 가이드 읽는 법”에 대한 1개의 생각

답글 남기기

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:

WordPress.com 로고

WordPress.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변경 )

Twitter 사진

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변경 )

Facebook 사진

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변경 )

Google+ photo

Google+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변경 )

%s에 연결하는 중