vim에 능숙해지는 법

vim은 익숙해지기 어려운 에디터로 정평이 나 있다. 단축키를 외우지 않고서는 글자 하나도 입력할 수 없기 때문이다.

내가 vim을 배운 방법

나는 2007년 9월부터 vim을 쓰기 시작해서, 2008년 봄 쯤 부터는 능숙하게 사용할 수 있게 되었다. 내가 vim을 익힌 방법은, 그냥 배운 것을 적는 것 뿐이다.

  1. 단축키나 기능을 익혔다면 적어둔다.
  2. vim을 쓰다가 모르는 기능이 있다면 우선 적어둔 것에서 찾아본다. 없다면 찾아보고 적는다.
  3. 완전히 외운 것은 지운다.

완전히 외워서 지우게 된 명령어의 갯수가 15개를 넘어서면 별 불편없이 vim을 사용할 수 있을 것이다(몇달 걸린다).

부연설명

  • 외운 것을 지우는 이유는, 다음번에 찾는 시간을 줄이기 위함이다. 적은 것이 10-20개라면 그 중에서 하나 찾는데 별로 시간이 들지 않지만 30-40개쯤 되면 찾기도 피곤해진다.
  • 지우는 것에 대해 너무 망설이지 말자. 혹시 외웠다고 생각했는데 까먹었다면 그냥 다시 구글링해서 적어넣으면 된다. 그래도 걱정이 된다면 언제라도 지운 것을 복원할 수 있도록 이 메모를 git 등으로 버전관리하는 방법을 추천한다.
  • 적을 필요 없이 매번 구글링하면 되지 않나 하는 생각이 들 수도 있는데, 구글링을 통해 찾은 글을 해석해서 적용 가능한 해결책을 찾아내는 것 보다는 직접 적은 것을 보는 것이 시간면에서 효율적이다. 또한 나는 익힌 것을 적는 행위와, 나중에 그것을 보면서 적었을 때의 상황을 연상하는 행위가 학습효과를 높일 것이라고 믿고 있다.

이 방법에 대해 더 자세하게 잘 설명한 글이 있어 링크한다: vi 배우기 — “컨닝 페이퍼” 기법

Advertisements

vim에 능숙해지는 법”에 대한 1개의 생각

답글 남기기

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:

WordPress.com 로고

WordPress.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변경 )

Twitter 사진

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변경 )

Facebook 사진

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변경 )

Google+ photo

Google+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변경 )

%s에 연결하는 중